美, 대만에 이달 말 신형 전차 100여대 판매... "무기판매 보류 사실 아냐"

곽예지 기자입력 : 2019-04-08 16:29
대만 자유시보 "M1A2 신형 전차 108대 구매 절차 모두 마쳐"
미국이 대만에 100여대의 최신 전차를 판매한다는 계획을 이달 말 공식 발표할 예정이라고 대만 자유시보가 8일 보도했다.

자유시보는 이날 미국이 대만에 무기를 판매하려던 계획을 미·중 무역협상 타결 전까지 잠시 보류하기로 했다는 앞선 외신의 보도를 반박하면서 이 같이 밝혔다.

최근 대만 입법원(의회)에 지출된 국방부 문건에 따르면 대만 정부는 이미 미국산 M1A2 에이브람스 신형 전차 108대와 F-16V 전투기 구매와 관련 미국측과 모든 절차를 마친 상태라는 것. 
 

미국의 M1A2 SEPV3 [사진=대만 자유시보 캡쳐]

신문은 대만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이 같은 주장의 신빙성을 높였다. 대만 정부 관계자는 “구입이 예정된 전차는 M1A2 시리즈의 최신형 M1A2X와 M1A2SEPV3를 개조한 수출형 모델”이라며 “이는 대만 북부지역 2개 기갑여단에 배치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해당 전차들은 현재 대만 도로법이 규정하고 있는 최대 견인 중량 43t을 모두 초과하고 있어 법규적인 문제점이 있다”며 “이에 따라 미군의 수송 트레일러를 도입해 수송 트레일러 부대를 창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앞서 6일(현지시간)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은“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중 무역협상이 체결될 때까지 대만에 F-16V 전투기를 판매하려던 계획을 잠정 보류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