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공원체험 ‘꾸러기 숲속 교실’운영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4-02 09:34
어린이집 및 유치원 5세~7세 어린이 참여 활동

[사진=안산시 제공]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관내 공원의 자연생태를 활용, 어린이집, 유치원 등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체험학습과 자연의 소중함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2019년 공원체험 꾸러기 숲속 교실’을 운영한다.

공원체험 ‘꾸러기 숲속 교실’ 운영기간은 4월부터 11월까지이다.

참여대상은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등 5세부터 7세까지 참여 가능하고 1일 2개 팀으로 팀당 12명~20명 내외로 운영한다.

시는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전문성을 갖춘 강사를 채용해 호수공원, 노적봉공원 등 5곳에서 ‘자연생태 체험’, ‘공예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참가 아이들은 계절의 꽃과 식물을 관찰할 수 있는 확대경으로 꽃과 풀잎을 관찰하고, 청진기를 이용한 땅속소리 듣기 등 아이들이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여러 가지 교구와 재료, 실험기구 등으로 자연의 모습을 관찰하고 다양한 공예작품을 만든다.

지난 1일에는 올해 들어 처음으로 누리예능어린이집 어린이들과 함께 호수공원체험을 실시해 아이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시 관계자는 “도심 속에서 자연을 접하기가 어려운 아이들이 자연생태체험을 통하여 소중한 어린 시절의 추억을 쌓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