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성 한국수입자동차협회 부회장, 은퇴 발표

김해원 기자입력 : 2019-03-26 12:47

윤대성 한국수입자동차협회 부회장 [사진 = 한국수입차협회 제공 ]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26일 진행한 정기 총회에서 윤대성 부회장이 은퇴를 발표했다. 윤 부회장은 정기총회를 통해 수입 자동차 시장에서 새로운 세대가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은퇴한다고 밝혔다. 

윤대성 부회장(만 67세)은 1995년 한국수입자동차협회 설립에 참여하였으며 1997년부터 2017년 2월까지 전무 이사를 역임했으며 2017년 3월부터 부회장으로 근무해왔다. 또한, 윤 부회장은 서울모터쇼 조직위원회 부위원장, 한국자동차공학회 부회장,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조직위원으로 활동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 정우영 회장은 “윤대성 부회장은 재임 기간 동안 수입 자동차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 강화, 통계 및 리서치 구축, 수입자동차모터쇼, 서울모터쇼, 수입자동차시승회, 오토모티브 포럼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수입 자동차 시장이 성장하는데 큰 기여를 했다”며 “한국수입자동차협회와 회원사들을 대표해서 윤 부회장의 열정과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는 후임이 결정되는 대로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는 21개 회원사(승용 16개, 상용 5개)와 협업하여 국내 시장의 수입 자동차와 관련된 정부의 정책 결정, 규제 완화 과정 등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수입 자동차 관련 통계, 리서치를 포함한 수입 자동차 진흥 및 소비자 편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