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적 포용국가 실현 목표"… 중앙·지방 힘 모은다

조득균 기자입력 : 2019-02-20 17:02
21일 '제37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 개최

행정안전부는 21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별관 국제회의실에서 김부겸 장관 주재로 '제37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연합뉴스]

국민 모두가 함께 잘 사는 혁신적 포용국가로 나아가기 위해 중앙과 지방이 힘을 모으는 뜻깊은 자리가 마련된다.

행정안전부는 21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별관 국제회의실에서 김부겸 행안부 장관 주재로 '제37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정부부처 관계자와 17개 시·도 부단체장 등이 참석해 성장의 혜택을 함께 나누는 '혁신적 포용국가'에 대해 논의한다.

먼저 정책기획위원회에서는 '국민의 삶을 바꾸는 포용과 혁신의 사회정책'을 주제로 포용국가의 사회정책 분야 비전과 전략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갖는다.

발표 주요 내용은 그간 우리나라 사회정책 궤적과 성과 진단, 문재인 정부의 사회정책 3대 비전과 9대 전략 공유 및 포용국가와 관련한 지자체의 역할 당부 등으로 진행된다.

이어 사회보장위원회에서 포용적 사회보장 체계 구축을 위해 '제2차 사회보장 기본계획'의 주요 내용을 소개한다. 각 지자체에서 수립하는 '지역사회보장계획'에 포용국가 구현에 관한 내용이 반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김부겸 행안부 장관은 "혁신적 포용국가는 더불어 잘사는 대한민국 공동체 출발점"이라며 "대한민국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지역 현장까지 뿌리내릴 수 있도록 중앙과 지방이 자주 소통하고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