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화웨이, 지난해 태블릿 PC 출하량 늘려

신희강 기자입력 : 2019-02-04 13:10
-작년 태블릿 시장 역성장 속 애플·화웨이만 출하량 확대

[사진=연합]


태블릿 PC 시장이 역성장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애플과 화웨이만 출하량을 늘린 것으로 파악됐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는 지난해 글로벌 태블릿 출하량은 1억 7380만대로 전년 대비 6% 감소했지만, 애플(2.5%)·화웨이(15%) 각각 연간 출하량이 늘었다고 발표했다. 

반면 삼성전자는 5.3%, 아마존은 4%, 레노버는 14.6% 감소했다. 4분기 기준으로는 화웨이(15%), 애플(9.8%), 삼성전자(7.1%) 순으로 출하량을 늘린 것으로 나타났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