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규제샌드박스 사전신청 88개사 …지급결제 등 관련 서비스 105개

전운 기자입력 : 2019-02-01 11:15

 

금융위원회가 금융규제 샌드박스 사전신청을 접수한 결과 88개 회사가 105개 서비스에 대해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1일 밝혔다.

금융위는 금융혁신지원특별법 시행 전 혁신금융서비스 조기 출현을 위해 지난달 21일부터 31일까지 샌드박스 사전신청 접수를 실시했다.

접수결과 금융회사 15개사가 27개 서비스를, 핀테크 기업 73개사가 78개 서비스를 신청했다.

분야별로는 △지급결제·송금(27) △마이데이터(19) △보험(13) △자본시장(11) △신용조회업(6) △P2P(6) △로보어드바이저(4) △빅데이터(3) △블록체인(3) △보안(1) △기타(12) 순으로 신청됐다.

후속일정과 심사 기준 등에 대해선 추후 대외 발표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