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책 “손석희, 일개 기자에 왜 끌려다니냐…사고정황 투명하게 공개하라”

조현미 기자입력 : 2019-01-30 00:00
’오늘밤 김제동’서 손석희 폭행 논란 논평…“문제 털어놓으면 대부분 이해”
프리랜서 기자 폭행 논란에 휩싸인 손석희 JTBC 사장. [사진=연합뉴스]

전원책 변호사가 프리랜서 기자 김웅씨를 폭행했다는 혐의를 받는 손석희 JTBC 사장에게 “문제를 모두 털어놓으면 대부분 이해해준다”면서 접촉사고를 비롯한 여러 의혹에 대해 투명하게 밝히라고 조언했다.

전원책 변호사는 지난 28일 방송된 KBS 1TV 시사토크쇼 ’오늘밤 김제동’에 출연해 “방송국 사장이 일개 프리랜서 기자에게 왜 그렇게 끌려다니냐”고 지적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사실 누구나 명성만큼 추악하다. 털면 누구나 다 털린다”면서 “공인이 문제를 다 털어놓으면 대부분은 이해를 해준다. 자기도 비슷한 동일한 먼지가 있어서”라고 강조했다.
 

전원책 변호사가 손석희 JTBC 사장 폭행 논란과 관련해 “모든 것을 투명하게 털어놓으라”고 손석희 사장에게 조언했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김씨와 다툼을 벌인 시발점인 접촉사고에 대해서도 자세하고 솔직하게 공개할 것으로 조언했다. 전원책 변호사는 “‘(사고 당시) 얼굴이 팔릴 거 같아 피하다 보니 시비가 붙어 돈을 150만원 보냈다’ 그런 전체 과정을 자필진술서식으로 써서 공개하면 된다”면서 “처음부터 그랬어야 한다”고 말했다.

전원책 변호사는 “의도적인 녹화나 녹음은 관음증인데 이에 대해 관대하면 안 된다”면서 “언론이 선정적인 데 넘어가는 것은 좌우진영 논리를 떠나서 안 된다”고 언론 보도 행태를 꼬집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