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해경 태평양 10호, 전국 최우수 함정으로 우뚝!

(군산)허희만 기자입력 : 2018-12-10 10:10

태평양 10호 전국 최우수 경비함정으로[사진=군산해경제공]


군산해경 소속 3천t급 경비함인 태평양 10호가 전국 최우수 경비함정으로 선발되는 기염을 토해냈다.

지난 2년간 모든 분야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으며 종합 1위를 지켜온 군산해경이 올해에도 높은 성과를 내면서 ‘안전관리 명품 해경서’로 자리매김 하게 되었다.

10일 군산해양경찰서는 “해양경찰청 주관 ‘2018년 종합우수함정’ 평가에서 군산해경 태평양 10호가 대형함정 분야 종합 1위로 선발됐다.”고 밝혔다.

종합우수 함정은 5개 지방해양경찰청에서 선발한 훈련 우수함정 20척을 대상으로 업무실적과 훈련노력, 구조역량 등을 해양경찰청 주관 하에 최종적으로 심의한 뒤 연1회 선발하는 제도다.

선발에는 내부 평가위원 뿐만 아닌 해군과 관세청 등의 외부 평가위원까지 참여해 공정성을 높였고, 감사관이 함정의 실적을 면밀하게 따져 객관적 검증까지 거치된다.

군산해경 태평양 10호의 경우 각종 사건ㆍ사고를 능동적이며 적극적으로 해결해 나갈 수 있는 역량을 지난 1년간 검증받았으며, 특히 관내에서 발생한 외국어선 화재사건에서 인명구조 성과를 인정받아 1위로 선발됐다.

군산해경은 올해 서해 해경청 주관으로 실시한 해상종합훈련에서도 대형(태평양 10호)과ㆍ중형(해우리 21호) 함정분야 1위를 모두 독식했다.

뿐만 아니라 파출소의 구조역량 평가에서도 소속 새만금 파출소가 서해 최우수 파출소로 선정되는 등 육상과 해상에서 1위를 휩쓸고 있다.

군산해경 태평양 10호 함장 이현관 경정은 “수십 개의 톱니바퀴가 맞물려 돌아가는 것처럼, 경비함정도 수십 명의 경찰관이 손발을 맞춰 상황 대응을 하는 만큼 소통과 협력으로 함정을 이끌었다.”며 “1년 동안 묵묵히 맡은 소임을 다해 준 승조원들에게 감사하고, 전국 1위에 자만하지 않고 더욱 맡은 책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종합우수함정으로 선정되면 명예로운 우수함정 기념패와 포상금, 표창 등 다양한 부상을 수여받게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