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정성호 기재위원장, 질서유지권 발동…야 3당 반발

김봉철 기자입력 : 2018-12-07 23:36수정 : 2018-12-07 23:36
예산부수법안 처리 두고 충돌

정성호 위원장이 30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성호 국회 기획재정위원장은 7일 질서유지권을 발동했다.

정 위원장은 기재위 전체회의를 열어 예산부수법안을 처리하려 했으나 야 3당 의원들의 반대이 반대에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

그는 "회의장이 소란해서 회의를 진행하기 어렵기에 질서유지권을 발동한다"며 "국회사무처 직원들은 회의장을 정리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기재위 바른미래당 간사인 김성식 의원, 민주평화당 유성엽 의원, 정의당 심상정 의원은 위원장석을 가로막고 회의를 개의하지 말라고 요구했으나, 정 위원장은 개의를 강행했다.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농성을 벌이던 바른미래당, 평화당, 정의당 등 야 3당 의원들은 오후 11시10분께 본회의 정회 후 기재위 회의실로 올라와 손팻말을 들고 예산안과 법안 처리 강행에 반대 입장을 표시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