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 16회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 개최

최정우 포스코 회장(왼쪽 두번째)이 지난 21일 포항시청에서 개최된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에 참석해 시제품 존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 제공 = 포스코]


포스코는 지난 21일 포항시청에서 중소벤처기업 발굴 육성 프로그램인 '제 16회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사물인터넷(IoT) 플랫폼을 개발하는 (주)시그마델타테크놀로지 윤지원 대표와 치주질환치료용 생분해성칩을 개발하는 (주)엠엑스바이오 이재현 대표가 각각 최우수 스타트업상과 최우수 아이디어상을 수상했다.

아이디어 마켓플레이스는 포스코가 벤처기업들을 투자자와 연결해주거나 직접투자하는 '상생협력 프로그램'으로, 올해 16회째를 맞이했다.

올해에는 포스코가 선발한 10개 벤처기업이 시제품을 전시하고 블록체인·IoT·전자상거래 등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아이디어와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특히 처음으로 각사별 마케팅존을 운영, 자사 제품을 홍보하고 판로를 개척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 호평을 받았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환영사에서 "미래의 성장을 견인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우리 스스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상업화 하는 것"이라며 "이러한 혁신이 대한민국 경제를 도약시킬 원천이 된다는 것을 참여 기업들이 입증해주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포스코는 2011년부터 현재까지 173개 벤처기업을 육성, 79개사에 125억원을 직접투자했다. 이 중 54개사는 총 1724억원을 투자받았다. 직간접 고용 인원은 1180명에 달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