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하나금융그룹, 22개 지자체에 국공립어린이집 지원

임애신 기자입력 : 2018-10-22 19:00수정 : 2018-10-22 19:00

업무협약 체결 후 박승 하나금융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위원장,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이 협약식에 참석한 지자체장 및 관계자들과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서대석 광주광역시 서구청장, 안병용 경기도 의정부시장, 박승 하나금융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위원장,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김정식 인천광역시 미추홀구청장 [사진= KEB하나은행 제공]


하나금융그룹은 22일 서울 을지로 사옥에서 국공립어린이집 지원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22개 지자체와 국공립어린이집 지원을 위한 합동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22개 지자체 단체장과 박승 하나금융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위원장,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및 그룹 관계사 CEO 등 약 150여명이 참석해 저출산 문제 해결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하나금융그룹의 어린이집 건립 지원 사업은 저출산 사회현상 대응과 여성인력의 경제활동 지원을 위해 오는 2020년까지 전국에 국공립 어린이집 90개, 직장 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을 건립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올해 6월부터 4개월간 2018년도 국공립어린이집 지원 대상 지자체 선정을 위한 공모·실사·심사를 실시한 결과 강원도 삼척시, 경북 울진군, 충북 진천군, 제주도 서귀포시 등 총 29개의 지자체를 선정했다.

이후 하나금융그룹은 그룹의 명동사옥, 청라 통합 데이터센터 및 대전 오정동에 추진 중인 공동직장어린이집 3곳 등 현재까지 총 32개의 국공립·직장어린이집 건립을 추진했다. 
 
이번에는 지역과 상황별로 보육시설에 대해 다양한 니즈를 고려해 지원 대상을 결정했다. 

인천광역시 미추홀구와 제주도 서귀포시의 경우 지역 내 접하기 힘들었던 장애 영·유아 전담 어린이집 건립을 계획 중이며, 울진군은 농어촌 지역 특성상 양질의 국공립어린이집이 부족한 상황이다. 경기도 안산시와 화성시는 공장이나 중소기업, 혁신 기업들이 밀집해 워킹맘이 많아 어린이집 대기 경쟁이 치열하다.

또 전주시는 현재 운영 중인 민간 어린이집을 매입해 국공립어린이집 전환을 계획하고 있으며, 서울 송파구와 성북구는 보육시설이 오래돼 안전 시설 보급이 요구되는 등 지자체의 다양한 니즈가 종합적으로 검토돼 지원 대상으로 정해졌다.

이번에 선정된 29개 지자체의 국공립어린이집을 통해 총 2550여명의 어린이들이 혜택을 받고, 약 500여명의 보육교사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됐다. 

박승 하나금융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위원장은 "사람 중심 행복이 이루어지는 가장 중요한 장이 가정이며 결혼과 출산이 기피되는 현 상황을 극복하고 저출산 완화를 위해 노력하는 하나금융그룹의 보육사업이 큰 의미가 있다"고 축사했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육아는 한 가정의 책임이 아니라 사회 전체가 함께 풀어야하는 국가발전의 핵심 과제"라며 "지역의 상황과 구성원들의 필요에 맞게 다양한 형태와 기능을 갖춘 양질의 보육 시설을 더 적극적으로 건립해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 체계 구축에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