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BK컨소시엄에 4000억원에 매각

임애신 기자입력 : 2018-10-12 16:11

서울 중구 빗썸 가상화폐거래소 고객센터 앞을 시민들이 지나가고 있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국내 가상화폐거래소 빗썸이 싱가포르를 기반으로 한 BK 글로벌 컨소시엄에 4000억원에 팔렸다.

12일 금융권에 따르면 BK 컨소시엄은 지난 11일 비티씨홀딩컴퍼니의 지분 50%+1주를 매입하는 계약을 비티씨홀딩컴퍼니와 체결했다.

비티씨홀딩컴퍼니는 빗썸(비티씨코리아닷컴)의 최대주주로 지분 76.0%를 보유하고 있다. 컨소시엄 측은 빗썸의 가치를 1조원 이상으로 평가했고, 약 4000억원에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

BK 컨소시엄은 싱가포르 소재의 BK그룹을 주축으로 한 글로벌 블록체인 투자 그룹이다. BK그룹의 김병건 회장은 빗썸의 5대 주주이기도 하다.

빗썸은 BK컨소시엄측과 공동대표 체계로 기존 사업체제는 유지하고 글로벌 네트워크 기반으로 신사업 추진과 건전한 암호화폐 생태계 조성을 선도해 나갈 방침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1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