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음주운전 물의 김명제, 화려한 부활

남궁진웅 기자입력 : 2018-10-12 07:42

[사진공동취재단, 연합뉴스]

11일 오전(현지시간) 자카르타 클라파 가딘 테니스경기장에서 열린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 아시안게임 남자 쿼드복식 테니스 한국 대 일본 결승에서 한국 김명제가 서브를 넣고 있다.

전직 프로야구 두산베어스 투수였던 김명제는 지난 2009년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로 장애를 얻은 후 2013년부터 테니스 라켓을 잡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