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영상] 백두산 천지에 울려퍼진 알리의 진도아리랑

유대길 기자입력 : 2018-09-24 08:02수정 : 2018-09-24 13:11

[평양사진공동취재단]


가수 알리가 지난 20일 백두산 천지에서 진도 아리랑 즉흥 공연을 펼쳤다.

특별수행원 자격으로 이번 정상회담에 함께 한 가수 알리는 백두산 일정에 동행해 남북 정상 앞에서 진도 아리랑을 불렀다.



알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회사가 없는 관계로 직접 글을 올린다”며 ”제3차 남북정상회담 일정에 제가 참여하게 된 과정이 아직도 꿈만 같다. 천지에서 아리랑과 진도 아리랑을 부르게 될 줄은 꿈에도 예상 못 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함께 계셨던 분들의 요청으로 이루어진 일이었는데, 여러분들도 좋아해 주시니 음악 하는 특별수행원으로서 매우 기쁘다”고 밝히기도 했다.

알리는 이어 평양 일정이 ”쪽잠 자며 긴장감 갖고 선택과 집중이 필요했던 2박 3일”이었다며 ”보이지 않는 곳에서 고생하신 기자분들과 관계자 여러분들, 문재인 대통령 내외분께 큰 감사 인사드린다”고 전했다.

끝으로 알리는 천지에서 새 한 쌍이 짝지어 날아가는 모습을 봤다며 ”함께 가기도 하고 때로는 멀찌감치 떨어져 가기도 하였는데 결국 같은 방향으로 날아가고 있었다. 남북관계도 그러한 순간이 점점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