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월탄리 미호천변에 내년 드론비행 시험장 조성 추진

(청주) 윤소 기자입력 : 2018-07-17 10:18

드론.  [아주경제DB]


드론 전용 공역으로 지정된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강내면 월탄리 미호천변에 드론비행 시험장 조성이 재추진된다.

청주시는 최근 국토교통부가 오는 9월 말까지 하천구역에 드론공원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하천점용 허가 세부 기준을 마련하겠다고 통보했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내년까지 드론 비행시험장을 준공하기로 하고 사업계획을 이달 중 재수립하기로 했다.

오는 9월 국토부가 하천 점용 허가 세부 기준을 마련하는 대로 청주시는 허가 절차를 밟아 관련 사업비를 내년도 예산에 반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드론 비행 시험장이 완공되면 청주시는 무인기 산업 선도 도시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6년 8월부터 흥덕구 강내면 월탄리 미호천 주변 42만㎡에 드론 비행시험장을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해 왔다. 그러나 안전상의 이유로 하천 점용 허가를 받지 못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