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코스콤, 발달장애인 IT 교육사업 지원금 전달

최신형 기자입력 : 2018-05-21 17:22수정 : 2018-05-21 17:22
엄재욱 상무 "소외계층 일자리 창출 활동 계속"…이명묵 관장 "장애인 가장 큰 욕구는 구직"

코스콤은 21일 서울 은평구 서부장애인종합복지관을 방문, 정보통신(IT) 교육사업 지원금을 전달했다. 엄재욱 코스콤 경영전략본부장(왼쪽)과 이명묵 서부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 [사진=코스콤 제공 ]


코스콤이 지적 장애, 자폐성 장애 등 발달장애인의 자립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보통신(IT) 교육사업 지원금을 전달했다.

코스콤은 21일 서울 은평구 서부장애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지원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코스콤 관계자는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캘리그래피(손으로 쓴 서체 등 그림문자), 컴퓨터그래픽 교육, 창작 작품의 상품화부터 판매를 지원하려는 목적"이라고 밝혔다.

코스콤은 2015년부터 발달장애인 IT 교육사업을 지원해 왔다. 그간 기초 IT 교육부터 일러스트레이터 교육,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활용 교육 등에 힘썼다.

특히 이 과정에서 발달장애인이 만든 작품을 직접 구입, 수익창출을 돕고 저작권 취득과 프리랜서 디자이너로의 취업 연계를 지원하는 등 장애인 일자리 창출도 꾀했다.

엄재욱 코스콤 경영전략본부장은 "코스콤의 사회공헌 슬로건인 'IT로 만드는 따뜻한 세상'을 위해 다양한 소외계층 IT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소외계층 일자리 창출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활동들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명묵 서부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은 "장애인의 가장 큰 욕구가 구직"이라면서 "코스콤의 IT 교육으로 생계를 위한 기술을 터득하고 직접 디자인한 상품을 판매할 수도 있어 만족도가 무척 높다"고 화답했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