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곤 부총리, 삼육대 방문...청소·경비 노동자 직고용 현황 청취

신희강 기자입력 : 2018-01-22 20:16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2일 서울 노원구 삼육대학교를 방문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오후 김성익 총장 등 삼육대 관계자들을 만나 청소·경비노동자 직고용 현황 설명을 듣고, 청소노동자 휴게실에서 간담회를 열었다.

삼육대는 청소·경비·수송 노동자 36명을 전원 정규직·무기계약직 등 형태로 직고용하고 있다. 정년 후에도 본인이 원하면 70세까지 근로할 수 있도록 하는 촉탁직 제도도 운용 중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