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현송월, "식사 잘하셨습니까" 질문에 '미소'…서울행 KTX 탑승

공동취재단, 박은주 기자입력 : 2018-01-22 09:36수정 : 2018-01-22 11:12
北 사전점검단, 서울 공연장 점검 후 경의선 육로로 돌아갈 예정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을 비롯한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22일 오전 강원 강릉역에서 서울역으로 이동하기 위해 KTX 열차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북한 예술단의 공연에 앞서 방남한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 등 북측 사전점검단 7명이 마지막 방남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22일 서울행 KTX에 몸을 실었다. 

현 단장 등은 이날 오전 9시 7분께 강릉역에 도착해 8분께 서울행 KTX 2, 3호 차량에 올라탔다.

북측 사전점검단 가운데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현 단장은 어제와 같은 어두운색 롱코트와 모피 목도리, 앵클부츠를 착용한 모습이었다. 

이번 취재에 동행한 공동기자단이 현 단장 일행과 함께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플랫폼으로 내려오면서 "식사 잘하셨습니까"라고 질문하자 현 단장은 살짝 미소를 보였다. 전날 경직된 모습에 비교해 한결 편안해진 모습이다. 

현 단장이 3호 차량 8D 좌석에 앉고 취재진이 창밖으로 다가서자 수행원이 블라인드를 내려 실루엣만 확인할 수 있었다. 

서울로 돌아온 북측 사전점검단은 강릉에서와 마찬가지로 서울의 공연장들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들은 강릉 공연장 점검 때와 마찬가지로 북한 예술단의 공연에 필요한 무대를 설치할 수 있는지, 음향 등의 설비 조건이 어떤지, 객석 규모는 충분한지 등을 따져볼 것으로 관측된다.

공연장 점검을 마치면 이들은 1박 2일의 일정을 마치고 온 길을 되짚어 경의선 육로로 귀환하게 된다.
 

네티즌 의견

1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