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5·18진상규명특별법' 국회통과 대국민 서명 돌입

(광주)장봉현 기자입력 : 2018-01-16 17:33수정 : 2018-01-16 17:33
2월까지 온라인․시청 등서 진행…5․18, 헌법 수록 촉구도
'5․18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역사왜곡대책위원회'가 5‧18진상규명특별법의 국회통과를 촉구하기 위해 대국민 서명운동을 벌이기로 했다.

5․18진실규명대책위는 16일 광주시청 3층 회의실에서 5․18단체를 비롯한 민주화운동단체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책회의를 열고 이 같은 방침을 세웠다.

대국민서명운동은 온라인과 병행해 2월 말까지 진행된다. 참여는 5·18기록관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광주시청 1층 시민 숲과 송정역, 금남로 지하상가 등에서도 서명운동 부스를 설치해 길거리 서명운동을 함께 전개한다.

5․18진실규명대책위는 서명운동이 종료된 후에는 모아진 전 국민의 뜻을 국회와 정부에 전달할 예정이다.

최근 국회 개헌특위 자문위원회 최종자문 안에는 초안에는 포함됐던 5·18민주화운동 정신이 삭제되고, 특정 역사적 사실을 전문에 넣을 경우 사회적 혼란을 우려된다는 이유로 누락됐다.

대책위는 이날 성명을 통해 △헌법개정 시 5·18민주화운동 정신의 헌법 전문수록 적극 협조 △5·18 발포명령자 등 미완의 진실을 밝히기 위한 '5·18민주화운동진상규명을 위한 특별법 제정안' 국회 통과에 적극 협조할 것을 요청했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5·18정신은 1987년 6월 항쟁과 지난해 촛불혁명으로 계승된 우리나라의 자랑스러운 역사이지만, 38년이 되도록 시민들에 대한 집단발포 책임자가 밝혀지지 않는 등 현재의 아픔이기도 하다"며 "5․18의 진실이 규명되고 5·18정신이 헌법에 계승돼 민주정부 존립의 가치로 우뚝 설 수 있도록 광주시민을 비롯한 전 국민이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광화문 비디오방
스타벅스, '흥겨운 종이컵 퍼포먼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