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올 들어 MMF에 16조원 유입

이승재 기자입력 : 2018-01-14 11:14수정 : 2018-01-14 11:14
단기자금 성격을 지니는 머니마켓펀드(MMF)에 올해 들어 16조원 이상 자금이 들어온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11일까지 MMF에 순유입된 자금은 16조3283억원으로 집계됐다.

올해 첫 거래일부터 지난 9일까지는 6거래일 연속 순유입 행진을 지속하기도 했다. 특히 3일과 4일에는 각각 6조3185억원, 5조7915억원에 달하는 뭉칫돈이 몰렸다.

올해 들어 순유입된 누적 자금은 지난달 MMF에서 빠져나간 자금(16조8127억원)과 맞먹는 규모다.

현재 MMF 설정액은 113조6674억원이다. 지난달 29일 MMF 설정액은 97조3391억원으로 2년 만에 100조원을 밑돌기도 했으나 연초 이후 8거래일 만에 급등했다.

MMF 설정액이 늘어났다는 것은 시중에 떠도는 유동자금이 많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실제 올해 들어 국내 펀드에서 자금이 빠져나갔다는 분석도 나온다.

펀드평가사 KG제로인에 따르면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연초 이후 지난 11일까지 4428억원이 순유출됐다. 국내 주식혼합형 펀드와 채권형 펀드에서도 같은 기간 각각 1013억원, 59억원이 이탈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이브닝
‘최우수작품상+남우주연상+여우주연상’ 후보?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