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지역대중음악 거점 ‘충남음악창작소’ 개소

(내포)허희만 기자입력 : 2017-10-19 16:00수정 : 2017-10-19 16:00
19일 개소식…녹음스튜디오·연습실·공연장 등 일반에 개방
 신인뮤지션을 발굴하고 다양한 장르의 음악 창작 및 연구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충남음악창작소’가 건립 사업 추진 1년여 만에 결실을 맺었다.

 충남도는 19일 천안시 도시창조두드림센터에서 이창규 도 문화체육관광국장, 윤지상 충남도의회 문화복지부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음악창작소’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도가 문화체육관광부 공모를 통해 선정돼 조성한 ‘충남음악창작소’는 뮤지션 발굴 및 양성, DJ스쿨, 음반활동 창작지원 등 지역대중음악 발전을 위한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지원시스템이다.

 천안시 원도심 내에 자리 잡은 충남음악창작소는 총 2개 층 1175㎡ 규모로 △지역 대중음악의 발전과 음악인 창작활동을 돕기위한 녹음스튜디오와 개인·밴드연습실 △음악 공연문화 정착을 위한 대규모 공연장(131석) 등을 갖췄다.

 재단법인 충남문화산업진흥원이 운영하며 전문 음악인 뿐 아니라 일반시민들도 공연장과 녹음실 등 다양한 시설을 사용할 수 있다.

 도는 음악창작소 운영을 통해 앞으로 아카데미 사업을 통한 음악산업 관련 전문가 양성, 뮤지션 발굴, 음반제작지원 등 충남 대중 음악산업의 활성화를 선도해 나아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도는 오는 2020년까지 신규·기성 뮤지션 발굴 30팀, 인재양성 200명 등을 충남음악창작소의 목표로 잡아, 지역 음악산업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복안이다.

 이창규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충남음악창작소는 음악을 만드는 것 뿐 아니라 감상하고 나누는 공간이 될 것”이라며 “지역의 좋은 시설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성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