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가자! 한우 먹으러', "횡성한우축제"… 23일까지 열려

(횡성)박범천 기자입력 : 2017-10-17 12:18수정 : 2017-10-19 13:05
한우축제장, 총연장 1.5㎞, 면적 5만㎡로 전국 최대 규모…섬강 둔치 부스만 300여개에 달해

횡성한우축제장 모습. [사진=횡성군 제공]

 

횡성한우축제에서 선보인 지역 특산물을 이용해 비빔밥을 만드는 행사인 '대형비빔밥 퍼포먼스' 모습. [사진=횡성군청 제공]


"가자 ! 한우 먹으러."

지구촌 최대 규모인 '제13회 횡성한우축제'가 19일부터 23일까지 횡성군 섬강둔치와 원도심 및 전통시장 일원에서 열린다.

‘삼시쇠끼 횡성한우!'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총연장 1.5㎞, 면적 5만㎡ 부지에서 열리는 전국 최대 규모로, 섬강 둔치에 마련돼 다채로운 공연, 체험,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 등과 함께 횡성한우의 모든 것을 오감으로 즐길 수 있도록 꾸며졌다.

축제장에는 총길이 145m로 국내에서 가장 큰 규모의 횡성농·축협 셀프식당이 설치돼 즉석에서 전국 최고 품질의 횡성한우 고기를 구워먹을 수 있도록 했다. 또 넓은 초지에 마련된 테마목장과 족욕장, 지역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등과 함께 추억의 고고장 재연, 인기가수 공연, 예술단체 공연 행사 등이 진행된다.

특히 원도심과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횡성군이 야심차게 준비한 횡성한우 프린지 페스티벌 ‘함께보소’와 인기 웹툰작가 강풀 초청 토크 콘서트, 매직&인형극, 버블쇼 등이 준비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울러 한우의 모든 부위를 눈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마련한 발골 전문가와 함께하는 한우 ‘발골 이벤트’를 비롯해 한우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머슴돌 들기 대회’가 진행돼 축제에 흥미를 더할 예정이다.

또한 횡성한우축제 전용주화인 ‘우폐 동전’이 올해 처음 선보인다. 축제장 내 체험부스, 먹거리부스는 물론 원도심 식당과 전통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우폐 동전’은 인터넷 쇼핑몰 옥션에서 2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서울~양양 고속도로와 광주~원주 고속도로(제2영동고속도로) 개통으로 행사장까지의 이동시간이 1시간 정도"라며 "전국의 모든 곳과 연결된 사통팔달 교통의 요지인 횡성에서 열리는 제 13회 한우축제에 많이 참여해달라"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