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영상중국] 홍콩반환 20주년, 시 주석 부부의 홍콩 방문 첫날

입력 : 2017-06-30 09:13수정 : 2017-06-30 09:13
공항 도착 후 렁춘잉 행정장관 등 홍콩 주요부처 인사 만나 홍콩 고궁박물관 협약식도 참석, 펑 여사는 유치원 찾아 크레파스 선물

[사진=신화통신]


아주경제 김근정 기자 = 시진핑(習近平) 중국 주석과 퍼스트레이디 펑리위안(彭麗媛) 여사가 29일부터 사흘간 취임 후 첫 홍콩 방문에 나섰다. 홍콩반환 20주년을 축하하고 통합을 다지기 위한 행보로 첫날부터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시 주석 부부는 29일 정오 무렵(현지시간) 홍콩국제공항에 도착해 렁춘잉(梁振英) 홍콩특별행정장관 부부, 캐리 람(林鄭月娥) 행정장관 당선인 등 160여명의 각계 각층 인사의 환영을 받았다.
 

[사진=신화통신]

 

[사진=신화통신]


이후 시 주석은 숙소인 완차이(灣仔) 르네상스 호텔에서 렁 행정장관과 접견해 지난 5년간의 노고를 치하하고 성과를 높게 평가했다. 또, 일국양제(한 국가 두 체제)의 역할이 컸음을 거듭 강조했다. 렁 행정장관과 홍콩 행정, 입법, 사법기관 대표와 관계자를 만나 소통하고 기념촬영도 했다.
 

[사진=신화통신]

 

[사진=신화통신]


이어 시 주석은 홍콩 대형 문화공원 시주(西九)문화구 조성 현장을 찾아 중국과 홍콩의 '홍콩 고궁문화박물관 건설 협약' 체결식에 참석하고 축하공연에 나선 아이들을 격려하며 다정한 모습을 연출했다. 펑 여사는 렁 행정장관의 부인인 레지나 렁(梁唐靑儀) 등과 함께 까우룽퉁(九龍塘)에 위치한 한 유치원을 방문해 아이들과 교실활동을 함께하고 크레파스를 선물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아주 글로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