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헬리코박터 프로젝트 윌’ 리뉴얼 출시

입력 : 2017-03-06 15:22
특허기술 5개 적용된 국내 최초의 기능성 발효유, 위 기능성 신규 유산균 ‘HP7’으로 더 강해져

[사진=한국야쿠르트 제공]


아주경제 박성준 기자 = 국내 최초로 기능성 발효유 시대를 연 국민 발효유 ‘헬리코박터 프로젝트 윌(이하 ’윌‘)’이 리뉴얼 돼 출시됐다.

한국야쿠르트 중앙연구소가 최근 개발한 위 기능성 신규 유산균 ‘HP7(헬리코박터 프로젝트 7)’으로 항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이하 ‘헬리코박터균’) 기능을 강화한 것.

기존 윌에 들어있는 특허 유산균이 위암 발암인자인 헬리코박터균의 증식과 위벽 부착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면, 이번에 추가로 넣은 신규 유산균 HP7은 헬리코박터균과 결합해 몸 밖으로 배출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HP7은 현재 특허 출원을 마쳤다.

한편, 리뉴얼 출시를 기념해 소비자와 함께하는 ‘위 건강 이벤트’도 펼친다. 오늘부터 3월 31일까지 한 달간, 새로워진 윌 라벨 속에 숨겨진 ‘HP7’을 찾으면 현장에서 바로 윌 제품 하나를 추가로 증정한다. 보다 자세한 이벤트 정보 및 제품 주문은 가까운 야쿠르트 아줌마와 한국야쿠르트 홈페이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