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군포문화재단]


아주경제 박재천 기자 =(재)군포문화재단이 6일 어린이 영화제작 워크숍 2017 군포레디액션에 참가할 초등학교 5곳을 선정, 발표하고 내달부터 프로그램 운영을 시작한다.

이날 재단은 자체 심사를 통해 부곡중앙초, 산본초, 신기초, 옥천초, 태을초 등 5개 초등학교를 군포레디액션 참가 학교로 선정해 발표했다.

2015년과 2016년 군포레디액션을 통해 제작된 어린이 영화들이 국내외 다양한 영화제에서 수상하는 성과를 거두면서 관내 학교들의 큰 관심 가운데 진행되는 올해 군포레디액션에는 35명의 학생들이 영화제작 워크숍에 참여하게 됐다.

재단은 지난 2년간의 운영경험을 바탕으로 올해에도 훌륭한 어린이 영화가 제작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의 질을 더욱 높이는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2017 군포레디액션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다음달 7일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전문강사와 함께하는 영화 관련 교육과 시나리오 및 스토리보드 작성, 연기, 촬영, 편집 등 영화 제작의 전 과정을 경험하게 된다.

특히 재단은 군포레디액션을 통해 제작될 어린이 영화들을 다양한 어린이청소년영화제에 출품함으로써, 대외적 교류경험을 제공하고, 연말 ‘찾아가는 영화페스티벌’을 통해 제작된 영화들을 상영 할 예정이다.

재단 관계자는 “지난 2년간 쌓아온 성과와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에도 훌륭한 작품들이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