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배우 진백림[사진=영화 '목숨 건 연애' 영상 캡처]

아주경제 최송희 기자 = 영화 ‘목숨 건 연애’ 개봉을 맞아, 중국 배우 진백림이 응원 영상을 보내왔다.

영화 ‘목숨 건 연애’(감독 송민규·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제공 ㈜노버스미디어코프, 오퍼스픽쳐스·배급 오퍼스픽쳐스) 측은 주연배우 진백림이 한국에서 함께 하지 못하는 아쉬움을 대신해 보내온 응원영상을 공개했다.

최근 영화와 예능을 통해 국내 배우들과의 작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는 중화권 탑배우 진백림은 '목숨 건 연애'에서 하지원의 마음을 설레게 한 훈남 FBI 프로파일러 '제이슨' 역을 맡았다.

공개된 영상에서 그는 “한국에서 '목숨 건 연애'를 찍을 때 정말 즐거웠어요. 특히 우리 송감독님 너무 귀여워요”라며 작품과 스태프들에 대한 애정 어린 멘트를 남겨 이목을 끌기도. 진백림은 14년의 연기 내공으로 낯선 환경에서도 프로다운 태도와 친절한 매너로 하지원, 천정명과의 놀라운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냈다.

하지원은 “진백림은 긍정적이고 파이팅이 넘쳐 배울 점이 많은 동료. 촬영장 안팎에서 호흡이 정말 잘 맞았다”는 소감을 전했고, 진백림은 “현장의 분위기가 너무 좋아 매일 즐겁게 촬영했고, 배우들과의 합이 매우 좋았다”고 말해 영화 속에서 더욱 빛을 발할 배우들의 케미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목숨 건 연애’는 오는 12월 14일 개봉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