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신희강 기자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은 18일 서울 본원에서 ‘스마트팜 상용화 기술소개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KIST 강릉분원 천연물연구소는 지난해 10월부터 미래창조과학부와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지원으로 수행되는 SFS융합연구단을 조직했다.

KIST 주관 하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식품연구원 등 4개 출연연구기관들과 SK텔레콤 등 10개 기업들이 참여해 스마트팜 연구를 수행 중이며, 3년 내 실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KIST는 1년이 지난 현 시점에서 연구 개발 중인 기술을 기업에게 소개하고, 사업 중반 단계부터 관심 있는 기업들과 함께 연구를 진행하고자 이번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출연연구기관들의 강점을 살려 개발 중인 스마트팜 복합환경제어기술, 작업관리최적화기술, 에너지최적관리기술, 정보활용성 기술, 기능성작물용 스마트팜 기술 등이 소개된다.

KIST 관계자는 "현재 이들 기술은 KIST 강릉분원과 충남 천안 등에 실증팜을 구축해 실증 테스트 중에 있으며, 향후 지자체 영농단지를 중심으로 한 시범사업도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