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국가 큰 위기 상황…DJ 유훈 명심해 난국 극복"

입력 : 2016-08-18 14:57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와 국민의당 안철수 전 대표가 18일 오전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 7주기 추도식에서 추모사를 듣고 있다. 2016.8.18 [연합뉴스]
 

아주경제 김혜란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전 상임공동대표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7주기인 18일 "국가는 지금 큰 위기 상황"이라며 "김 전 대통령이 남긴 말씀과 원칙을 명심해 위기와 난국을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거행된 김 전 대통령 서거 7주기 추도식에 참석했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남북관계, 외교, 경제, 사회 문제에 이르기까지 총체적 난국"이라며 "이럴 때 김 전 대통령의 혜안이 그립다"고도 했다. 

안 전 대표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안 전 대표와)어떤 방식이든 함께 힘을 모아 반드시 정권 교체를 해낼 것"이라고 말한 데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묻자 아무 답변을 하지 않고 자리를 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