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박잎선,결혼 후 자기관리 안 해.모자 쓰고 다녔으면”

입력 : 2015-12-22 15:31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아주경제 이광효 기자=송종국과 이혼한 전 아내 박잎선이 온라인에서 화제인 가운데 송종국이 박잎선에 대해 결혼 후 자기관리를 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에 다시금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2013년 1월 4일 방송된 MBC '기분좋은 날'에선 우지원-이교영 부부, 송종국-박잎선 부부가 출연했다.

박잎선은 ‘아직도 남편을 보면 설레느냐?’는 질문에 “그렇다. 평소에는 그렇게 설레거나 하는 건 모르겠는데 남편이 축구 해설하는 모습을 방송을 통해 보면서 ‘저 남자가 내꺼구나’라는 생각에 설렌다”고 말했다.

하지만 송종국은 “나는 설레지 않는다. 아내가 결혼 후 자기관리를 하지 않는다”며 “연애시절 풀메이크업을 하지 않으면 만나지도 않았던 사람이 이제는 제발 모자라도 쓰고 다녔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박잎선 박잎선 박잎선 송종국 송종국 송종국 송종국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