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 클로이 모레츠, 과거 에릭남과 다정샷…화사한 미소 '미국의 국민 여동생'

입력 : 2015-11-21 12:22

클로이 모레츠 클로이 모레츠 클로이 모레츠 클로이 모레츠 클로이 모레츠 [사진=에릭남 인스타그램]


아주경제 전기연 기자 = 클로이 모레츠가 에릭남과 찍은 셀카가 다시금 화제다.

지난 5월 에릭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예쁘고 착한 클로이와 함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에릭남은 클로이 모레츠와 함께 나란히 서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클레이 모레츠는 미국의 '국민 여동생'답게 예쁜 외모를 자랑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