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준하 출연…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응원 콘셉트로 인기

[사진=G마켓 제공]


아주경제 정영일 기자 = 온라인 쇼핑 사이트 G마켓이 제작한 ‘해피버스데이 투 간판’ 캠페인 영상이 온라인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대한민국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을 응원한다는 콘셉트로 제작된 이 영상은 유튜브 공개 2주만에 조회수 100만 뷰(view)를 넘어, 지난 19일 현재 108만 뷰를 넘어섰다.

페이스북을 통해서도 현재 580만 뷰를 기록하고, 좋아요는 1만개를 넘는 등 SNS 채널에서 빠르게 확산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 캠페인 영상은 G마켓 사업자회원 서비스의 모델인 정준하가 등장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G마켓 사업자회원 중 6월에 개업한 곳을 정준하가 직접 찾아가 케이크 등 생일 선물을 전달하고, 깜짝 파티를 열어 주는 내용이다.

깜짝 파티 주인공들의 즐거운 표정과 함께 중간중간 등장하는 인터뷰까지 영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정준하의 잔잔한 내레이션이 더해져 공감과 감동을 더했다.

G마켓 B2B사업팀 김수아 팀장은 “이번에는 불경기에 힘들어하는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에게 응원 메시지를 전달하자는 취지로 이들을 주인공으로 한 동영상 캠페인을 선보인 만큼 많은 네티즌들의 공감을 얻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G마켓은 지난 해 택배기사들을 위한 감동 이벤트 현장이 생생하게 담긴 ‘택배기사님, 택배 왔어요’ 캠페인 영상을 공개해 큰 화제를 불러 일으킨 바 있다. 이어 후속 편으로 고객들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하는 ‘고객님, 택배 왔어요’를 공개하는 등 동영상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