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신한금융투자·신한캐피탈 CEO 선출 오늘 선출

입력 : 2015-02-24 08:21

아주경제 문지훈 기자 = 신한금융지주 계열사인 신한은행과 신한금융투자, 신한캐피탈의 최고경영자(CEO)가 24일 결정된다.

24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금융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 본사에서 자회사경영발전위원회(자경위)를 개최해 차기 신한은행장과 신한금융투자, 신한캐피탈 사장 선임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자경위는 한동우 신한금융 회장을 비롯해 김기영 전 광운대 총장, 김석원 전 신용정보협회장, 이상경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 등 사외이사 3명을 포함한 총 4명으로 구성됐다.

신한은행은 애초 서진원 신한은행장의 3연임이 유력한 상황이었지만 병세로 공백이 길어지자 사실상 자리에서 물러날 것으로 예상된다.

신한은행장 후보로는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조용병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사장, 이성락 신한생명 사장, 김형진 신한금융지주 부사장 등이 거론된다.

아울러 강대석 신한금융투자 사장과 황영섭 신한캐피탈 사장의 임기도 다음달 만료되면서 이날 차기 대표가 결정된다.

신한금융투자와 신한캐피탈의 지난해 실적이 좋아 유임 가능성도 제기되지만 지난해에 연임한 바 있어 교체 가능성도 높은 상황이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