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사할린우리말방송국에 10년째 후원

입력 : 2014-10-09 17:17
사할린동포 4만명 대상
아주경제 김현철 기자 = 한글날을 맞이해 현대홈쇼핑의 우리말 지키기 행보가 눈길을 끌고 있다. 

현대홈쇼핑은 2005년부터 10년째 ‘사할린우리말방송국’을 후원하고 있다. 사할린우리말방송국은 사할린주 인구의 5.5%를 차지하는 한인교포 4만명을 대상으로 방송하고 있으나 2005년 초 극심한 재정난으로 방송 중단 위기에 놓였다.

이에 현대홈쇼핑은 2005년부터 지금까지 10억원이 넘는 후원금이 전달했다. 이 후원금은 사할린 지역 동포를 위한 우리말 뉴스, 다큐멘터리 등 방송프로그램 제작 및 한국 교포들을 위한 다양한 행사 진행 등에 쓰이고 있다.

현대홈쇼핑은 후원 10주년을 맞이해 오는 11월 초 사할린에 직접 방문해 후원금을 전달하고, 사업형태를 점검해 추가 지원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이경렬 현대홈쇼핑 상생협력 팀장은 “사할린우리말방송국은 한인 교포를 대상으로 하는 우리말 및 문화 전파에 있어 큰 부분 기여하고 있다”며 “그동안의 후원에서 더 나아가 사할린우리말방송국의 프로그램 제작 능력을 향상시키고 우리말을 더욱 잘 전파할 수 있도록 방영 프로그램 제휴, 당사 방송시설 견학 등을 추가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