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넥슨]


아주경제 정광연 기자 = ㈜넥슨(대표 박지원)은 ㈜NHN엔터테인먼트(대표 정우진)가 서비스하고 ㈜올엠(대표 이종명)이 개발한 3D 초액션 RPG ‘크리티카’를 넥슨 포털을 통해 채널링 서비스한다고 27일 밝혔다.

‘크리티카’는 카툰 렌더링을 활용한 그래픽과 화려한 이펙트를 바탕으로 화끈한 액션성이 강조된 게임으로, 지난해 2월 정식 서비스 일주일 만에 동시접속자 수 3만 명을 기록한 바 있으며 일본, 중국 등 해외에도 진출해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채널링 서비스를 통해 넥슨 포털 유저라면 누구나 별도의 가입절차 없이 간단한 동의만으로 크리티카를 즐길 수 있게 됐다.

넥슨은 채널링 서비스를 기념해 4월 24일까지 신규 캐릭터를 생성하면 특정 레벨 별로 빠른 캐릭터 성장을 돕는 ‘성장 지원 상자’를 지급하며, 60레벨 달성 시 영구 아바타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신규유저 및 신규유저와 함께 파티를 맺는 유저에게 각각 40%, 20% 추가 스테이지 완료 경험치 및 2배의 보상상자 획득 기회를 제공하며, 4월 10일까지 PC방에서 접속하는 유저들에게는 접속 시간에 따라 다양한 게임 아이템이 담긴 ‘뉴 캐시백 플러스 상자’를 지급한다.

넥슨 서비스지원실 최원혁 실장은 “액션에 집중한 완성도 높은 작품성을 지닌 크리티카를 넥슨 포털에서도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양사 간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