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양종곤 기자 = 키움증권은 피에스케이에 대해 올해 사상최대 영업이익이 예상된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만6000원을 유지한다고 5일 밝혔다.

김병기 키움증권 연구원은 "예상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604억원, 147억원으로 사상최대 실적을 달성할 것"이라며 "기존장비 수주 모멘텀과 고객사 다변화 등으로 신규장비 매출이 확대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연구원은 "이 회사는 작년 3분기부터 눈에 띄는 실적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해외 경쟁력과 저평가 매력도 함께 갖췄다"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