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화학3사 임원 127명 릴레이 자사주 매입…주가 일제히 상승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서민지 기자
입력 2024-06-11 20:23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롯데그룹 화학계열 3사 임원들이 자사주 매입에 나서면서 롯데케미칼, 롯데정밀화학,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주가가 일제히 상승했다.

    1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롯데케미칼, 롯데정밀화학,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임원 127명은 이달 들어 줄줄이 자사주를 사들였다.

    롯데케미칼 임원 93명은 지난 3∼4일 이틀간 자사주를 연달아 사들였다.

  • 글자크기 설정
사진롯데케미칼
[사진=롯데케미칼]
롯데그룹 화학계열 3사 임원들이 자사주 매입에 나서면서 롯데케미칼, 롯데정밀화학,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주가가 일제히 상승했다. 

1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롯데케미칼, 롯데정밀화학,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임원 127명은 이달 들어 줄줄이 자사주를 사들였다.

롯데케미칼 임원 93명은 지난 3∼4일 이틀간 자사주를 연달아 사들였다. 이훈기 롯데케미칼 대표이사는 지난 3일 보통주 2115주를 주당 11만1291원에 매입했다. 매수 금액은 총 2억3983만원이다. 황진구 부사장, 이영준 부사장은 각각 1100주, 1068주를 장내 매수했다. 

롯데정밀화학 임원 16명은 총 6050주를 매입했다. 김용석 롯데정밀화학 대표는 지난 4∼5일 이틀에 걸쳐 1억1487만원어치 자사주 2400주를 샀다.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임원 18명도 자사주 매입 행렬에 동참했다. 김연섭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 대표는 1억69만원어치 자사주 2100주를 매입했다.

최근 화학 업황 둔화에 주가가 지지부진한 흐름을 보이자 경영진이 주가 부양과 책임 경영에 대한 의지를 보여주고자 주식을 매수한 것으로 풀이된다.

회사 경영 상황을 잘 아는 임원들의 자사주 매입은 주가 방어와 중장기 성장, 책임 경영에 대한 의지를 시장에 전달하는 역할을 한다. 주가 하락기에 임원들이 회사 주식을 연달아 사들이면 주가가 반등할 것이란 시그널로 받아들여지기도 한다.

경영진의 자사주 매입 행진 효과는 곧바로 나타났다. 이날 롯데 화학계열 3사의 주가는 일제히 상승했다. 롯데케미칼의 이날 주가는다 8.61%, 롯데정밀화학은 2.49%, 롯데에너지머티리얼즈는 8.49% 오른 채 장을 마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 지전라도장ㄱㆍ를불상한계엄굿들에게받치고주거라전라디어들한테계엄군들은그렇게전라도것들한테닷ㅇ햇는데아무런보상돔느못바닷ㅇ니 시발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