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지검 1·4차장에 박승환·조상원…김 여사 수사팀 유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백소희 기자
입력 2024-05-29 17:57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 관련 의혹을 수사하는 1차장 검사에 박승환 법무부 정책기획단장(사법연수원 32기), 4차장 검사에 조상원 대구지검 2차장 검사(32기)가 각각 임명됐다.

    서울중앙지검 1차장은 김 여사의 명품가방 수수 의혹을, 4차장은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수사를 지휘하는 자리다.

    2차장 검사에는 공봉숙 여주지청장(32기), 3차장 검사에는 이성식 서울북부지검 부부장(32기·국가정보원 파견)이 보임됐다.

  • 글자크기 설정
  • 1차장 '명품백 의혹' 지휘...4차장은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김건희 여사 사진연합뉴스
김건희 여사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 관련 의혹을 수사하는 1차장 검사에 박승환 법무부 정책기획단장(사법연수원 32기), 4차장 검사에 조상원 대구지검 2차장 검사(32기)가 각각 임명됐다.

법무부는 29일 이 같은 고검검사급 검사 514명에 대한 전보 인사를 단행했다. 부임일은 다음 달 3일이다.

서울중앙지검 1차장은 김 여사의 명품가방 수수 의혹을, 4차장은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수사를 지휘하는 자리다.

2차장 검사에는 공봉숙 여주지청장(32기), 3차장 검사에는 이성식 서울북부지검 부부장(32기·국가정보원 파견)이 보임됐다.

김 여사 의혹을 직접 수사하는 부장검사 2명은 유임됐다. 김승호 형사1부장(33기)과 최재훈 반부패수사2부장(34기)은 모두 유임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 전라도모가지른날려버려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