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용 한은 총재, SEACEN 총재컨퍼런스 참석차 13일 출국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배근미 기자
입력 2024-02-13 10:42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인도 뭄바이에서 개최되는 제59차 SEACEN(South East Asian Central Banks) 총재컨퍼런스에 참석하기 위해 오는 13일 출국한다.

    13일 한은에 따르면 이 총재는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진행되는 SEACEN 총재컨퍼런스에 참석해 '경제적 역풍의 극복 및 금융포용 확대: 전망과 도전(Navigating Economic Headwinds and Advancing Financial Inclusion: Perspectives and Challenges)'을 주제로 회원국 중앙은행 총재들과 토론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동남아 경제현안 조사연구 및 회원국 중앙은행 직원연수 등을 담당하는 SEACEN 센터 총회(SEACEN 산하기관)에 참석해 센터 운영 논의에 참여하게 된다.

  • 글자크기 설정
  • 14~16일 인도 뭄바이서 '경제적 역풍 극복 및 금융포용' 주제로 논의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11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1월 금융통화위원회 금리 결정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40111사진사진공동취재단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11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1월 금융통화위원회 금리 결정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4.01.11[사진=사진공동취재단]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인도 뭄바이에서 개최되는 제59차 SEACEN(South East Asian Central Banks) 총재컨퍼런스에 참석하기 위해 오는 13일 출국한다.

13일 한은에 따르면 이 총재는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진행되는 SEACEN 총재컨퍼런스에 참석해 '경제적 역풍의 극복 및 금융포용 확대: 전망과 도전(Navigating Economic Headwinds and Advancing Financial Inclusion: Perspectives and Challenges)'을 주제로 회원국 중앙은행 총재들과 토론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동남아 경제현안 조사연구 및 회원국 중앙은행 직원연수 등을 담당하는 SEACEN 센터 총회(SEACEN 산하기관)에 참석해 센터 운영 논의에 참여하게 된다. 

SEACEN은 동남아 중앙은행간 정보 및 의견교환과 공동관심 분야 조사연구 및 연수활동을 통한 전문가 양성을 목적으로 1966년 설립된 중앙은행간 협력체다.

한편 SEACEN은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스리랑카, 인도네시아, 네팔, 미얀마, 대만, 몽골, 브루나이, 파푸아뉴기니, 캄보디아, 베트남, 중국, 라오스, 인도, 홍콩 등 19개국을 회원국으로 두고 있으며 한국은 지난 1990년 가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