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국가 소방산업 진흥계획' 추진사항 점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장윤정 기자
입력 2023-12-03 12: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글로벌 소방산업 육성을 통한 미래의 국가경쟁력 확보

  • 소방산업공제조합-KB금융그룹 MOU 체결‥보증수수료 인하 및 보증한도 증액

소방청 사진유대길 기자
소방청 [사진=유대길 기자]

 

소방청(청장 남화영)은 다양한 위험요인과 변화하는 재난 환경에 발맞춰 소방산업의 기술력 강화를 위해 지난 6월 발표한 '국가 소방산업 진흥 계획' 추진사항 점검 결과를 내놨다.
 

2022년 국내 소방산업 무역 규모는 3.3억 달러(수출 1.64억 달러, 수입 1.66억 달러)로 전년 2.89억 달러(수출 1.41억 달러, 수입 1.47억 달러) 대비 14.8% 증가해 지속적인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으나, 아직 국제경쟁력은 낮은 실정이다.
 

이에 소방청은 국내 소방산업체의 신제품‧신기술 개발 및 연구지원을 위해 실질적 규제 개혁과 예산지원 등의 내용을 담아 지난 6월에 '국가 소방산업 진흥계획'을 수립했고, 이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3대 전략, 16개 과제를 마련, 내수시장 활성화와 해외시장 수출확대, 그리고 규제개혁을 통해 강도 높게 추진중이다.
 

주요 추진 실적으로는 먼저, 소방산업체 금융‧행정지원을 통한 경영내실화를 위해 소방산업공제조합과 KB금융그룹 간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보증수수료 인하 및 보증한도 증액을 이끌었으며, 국내 특허출원 지원으로 지식재산 경쟁력 확보, 공동연구 개발사업 10개 과제 6.02억원 지원 등으로 신기술‧신제품 특허 및 상용화 지원을 통한 혁신성장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또한, 소방용기계‧기구의 성능‧품질향상을 위한 제도적 뒷받침의 일환으로 '공동주택 화재안전성능기준'을 제정해 공동주택 아날로그방식 감지기 및 호스릴 옥내소화전 설비 설치를 의무화했다.
 

앞서 남화영 소방청장을 단장으로, 국내 업체 17개사 대표들이 참여한 'K-소방장비 중동지역 유망시장 개척단'은 두바이와 싱가포르를 방문해 해외시장 개척의 발판을 마련하기도 했다.
 

두바이에서는 UAE, 사우디아라비아, 카타르, 쿠웨이트, 요르단 등 중동 5개국 해외 바이어 29개 사와 국내기업 17개 사가 참여한 가운데 ‘수출․기술 상담회’를 개최해 126건의 수출 상담(상담액 366억원)을 통해 73억원 가량의 구매예정 협약체결도 성사됐으며, 국내 업체의 정기적 수출을 위한 업무협약도 5건이나 체결하는 등 대한민국 소방 장비의 우수성을 알렸다.
 

이밖에도 지난 11월 27일 비대면 온라인 수출 상담회를 통해 국내‧외 81개 업체 간 수출상담 76건, 상담금액 118억원의 성과가 있었다.

 

김승룡 소방청 장비기술국장은“소방산업 기술력 강화는 곧 국민의 안전과 소방공무원의 현장대응력으로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사항으로, 소방산업 진흥을 위해 제도개선 및 정책지원 등 지렛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