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농산물 직거래장터'별빛촌 목요장터'성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영천=김규남 기자
입력 2023-10-30 17:1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매출 9000만 원 달성, 별빛 고장 영천시 농특산물 호평 - - 영천시 농산물 직거래장터 '목요장터' 내년에 다시 만나요

영천시 농산물 직거래장터‘별빛촌 목요장터’성료사진영천시
영천시, 농산물 직거래장터‘별빛촌 목요장터’성료[사진=영천시]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소비자와 생산자 간의 상생을 도모하고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지난 5월부터 운영해 온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별빛촌 목요장터’가 지난 26일 성황리에 마쳤다고 30일 밝혔다.
 
올해로 3년 차를 맞이한 영천시 별빛촌 목요장터(약칭: 목요장터)는 농가들이 직접 생산하고 가공한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농특산물 직거래장터로, 지난 5월에 개장한 이후 매주 목요일마다 관내 30여 곳 농가(업체)가 포도, 복숭아, 사과 등 과일류와 쌀, 채소, 장류, 떡, 두부, 등 각종 농특산물을 선보였다.

특히, 단순 판매뿐 아니라 시식 체험, 즉석 복권 이벤트, 에코백 증정 등 다양한 행사와 방문자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 공연을 접목해 영천시 우로지공원에서 매주 목요일 오후 4시부터 9시까지 장을 열었으며 지난 26일을 마지막으로 장을 마쳤다. 총매출 9000만 원 이상을 달성해 목표 이상의 성과를 올리고 방문객들로 하여금 좋은 호응을 얻었다.
 
채승기 목요장터 운영회장은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한 별빛촌 목요장터가 무사히 성황리에 마무리돼 참여 회원들과 고객분들께 감사하다.”라며 “내년에는 소비자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안전하고 깨끗한 농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에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목요장터는 가장 가깝게 소비자와 생산자를 연결해 지역 농산물을 제공하는 공간으로 앞으로도 장터가 더욱 활성화 되길 바란다.”라며 “영천시는 안전한 먹거리 유통 체계 구축을 위해 푸드플랜 정책을 수립하고, 로컬푸드 직매장 개설에도 적극 노력해 시민의 안전한 먹거리 확보와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