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AG] 정우영, 3분도 채 안 돼 첫 골…쿠웨이트에 1-0 리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송희 기자
입력 2023-09-19 20:46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환호하는 정우영 사진연합뉴스
환호하는 정우영 [사진=연합뉴스]
정우영이 3분도 채 안 되는 시간에 첫 골을 터트렸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9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부터 중국 진화에 위치한 진화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1차전 쿠웨이트와의 경기를 치르고 있다.

대한민국은 경기 시작 후 3분도 채 안 돼 쿠웨이트의 골문을 열었다. 전반 2분 상대 박스 왼쪽에서 혼전 상황이 펼쳐졌다. 정우영이 공을 뺏기지 않는 집념을 보이며 슛을 가져갔고 득점이 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