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을 지키는 밀양 울타리 보육, 밀양 365열린 어린이집 운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밀양)김규남 기자
입력 2023-07-28 10:3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다음 달 1일 평일 오후 6시부터 자정까지 365열린 어린이집(해맑은어린이집) 운영 - - 긴급보육으로 밀양의 든든한 보육환경 만들기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를 목표로 하는 밀양시가 오는 다음달 1일부터 ‘365열린 어린이집’을 운영한다사진밀양시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를 목표로 하는 밀양시가 오는 다음 달 1일부터 ‘365열린 어린이집’을 운영한다[사진=밀양시]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를 목표로 하는 경남 밀양시(시장 박일호)가 평일 야간 보호자에게 긴급한 일이 발생했을 때 일시적으로 아이들을 맡길 수 있는 ‘365열린 어린이집’을 다음 달 1일부터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삼문동에 있는 ‘해맑은 어린이집’ 내 365 보육실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대상은 만1세부터 만5세까지 아동으로 밀양시에 거주하거나 밀양시 생활권자(직장, 학교, 사업장)의 자녀 또는 손자녀인 아동(내/외국인 포함)이다. 평일 야간(18:00시~24:00시)에 시간단위 보육서비스를 제공하고, 1개 반으로 구성돼 최대 5명까지 혼합보육을 실시한다.
 
이용시간은 최소 1시간 이상이며, 서비스 이용 1일 전까지 전화 또는 방문 예약으로 이용한다. 이용금액은 시간당 1000원이며, 비용결제는 어린이집 해당계좌로 입금 또는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하다. 1회 예약 시 연속 5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긴급 이용 시 당일 방문신청 가능하나, 이용가능인원인 5명 초과 시 당일신청은 불가하다. 급·간식은 하지 않으므로 필요시 도시락 및 간식을 준비해야 한다.
 
365열린 어린이집 이용 시 필요한 준비물은 기저귀, 개인침구, 여벌옷, 도시락 및 간식 등이다. 서비스 이용 신청서는 어린이집에서 작성하며, 거주자일 경우 주민등록등본(최근 3개월 이내, 확인 후 반환예정) 또는 생활권자일 경우 재직증명서(재학증명서, 확인 후 반환예정)가 필요하다.
 
밀양시 긴급보육 대표 사업인 365열린 어린이집은 주간 평일 야간부터 시작해 휴일 돌봄으로 확대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해맑은 어린이집 또는 사회복지과 보육담당으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