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바이오사이언스 "마이크로바이옴 신약 파이프라인, 세계 최다 확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효정 기자
입력 2023-07-25 09:3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자체개발 4건, 4D파마 인수 11건 등 총 15개

CJ바이오사이언스 파이프라인 리스트 자료CJ바이오사이언스
CJ바이오사이언스 파이프라인 리스트. [자료=CJ바이오사이언스]

CJ바이오사이언스는 마이크로바이옴 신약 파이프라인을 총 15개로 확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마이크로바이옴 신약개발 기업 중 ‘세계 최다’ 수준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CJ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 3월 영국 및 아일랜드 소재 마이크로바이옴 신약개발 기업 ‘4D파마’가 보유중인 유망 신약후보물질들을 인수하고 파이프라인 분석작업에 착수했다.

회사는 이 중 개발 성공 가능성이 높은 신약후보물질을 중심으로 기존 파이프라인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파이프라인 분류를 완료했다. 또한 파이프라인과 함께 확보한 유럽인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관련 데이터를 활용해, 정교하고 독자적인 균주 라이브러리 및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신약개발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CJ바이오사이언스가 보유한 파이프라인은 자체 개발 4건과 4D파마에서 인수한 11건으로 총 15개다. 자체 개발 파이프라인은 고형암, 염증성 장 질환(IBD), 천식 등을, 4D파마 인수 건은 고형암, 염증성 장 질환, 과민성 대장증후군(IBS), 천식, 파킨슨병 등을 적응증으로 한다. 이번 파이프라인 확보로 CJ바이오사이언스는 2022년 1월 출범 당시 발표했던 ‘2025년까지 파이프라인 10건 확보’ 목표를 2년 이상 조기달성하게 됐다.

CJ바이오사이언스의 주력 파이프라인은 경구투여 항암제로 개발 중인 CJRB-101이다. CJRB-101은 비소세포폐암, 두경부편평세포암종 등 고형암을 적응증으로 한다. 자체적인 항암 효능을 보유하고 있어 단독 투여 시에도 항암효과가 있으며, 면역 항암제 ‘키트루다(성분명 펨브롤리주맙)’와의 병용투여 시보다 뛰어난 항암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CJ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는 “이번 파이프라인 확보를 통해 지속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