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기콘텐츠진흥원, K-콘텐츠 지식재산활용 게임 제작지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차우열 기자
입력 2023-07-17 09:1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대형 지식 재산 보유사 통한 경쟁력 있는 K-콘텐츠 지식 재산 제공

사진경기도
[사진=경기도]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중소게임개발사 5개 사를 선정해 대기업의 지식 재산(IP)을 제공받아 게임 제작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도는 2017년부터 7년간 중소 게임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게임제작 지원사업을 진행해 왔으며 최근에는 높은 경쟁력을 가진 K-콘텐츠를 활용한 ‘지식재산(IP) 활용분야 경기게임제작지원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2023년 지식 재산 활용 경기게임제작지원은 CJ ENM(애니메이션‧예능‧드라마 분야), 카카오엔터(웹툰 분야), EBS(교육프로그램, 캐릭터 지식 재산 분야) 등의 협력사들과 함께 진행한다.

해당 기업들은 게임산업 생태계의 다양성 확보와 대기업-중소기업 간 상생 기반 마련을 위해 지난달 경콘진과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최종 선정된 지원기업 5개 사는 tvN 방영 인기 예능 ‘어쩌다 사장’·‘대탈출’(CJ ENM), 카카오 엔터테인먼트의 웹툰 기반 제작 게임(2개), 20년 이상 사랑을 받은 최장수 요리 프로그램인 EBS 최고의 요리비결 등의 지식 재산을 바탕으로 게임을 기획하고 있으며 올해 연말 출시를 목표로 게임 개발을 추진 중이다.

최혜민 도 디지털혁신과장은 “경기도는 2017년 지역글로벌게임센터 최초로 지식 재산 활용 게임 제작 지원사업을 운영했으며 높은 성과와 다양한 지원내용으로 큰 만족도를 얻었다”며 “지식 재산을 보유한 대기업과 협업해 공공 지원 영역의 한계를 보완하고 중소·새싹기업 대상으로 유명 지식 재산을 제공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계속된 지원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경콘진은 2017년부터 CJ ENM, 카카오엔터, EBS, 네이버 웹툰, SKT, 구글 등 다양한 협력사들을 통해서 30개 이상의 게임 프로젝트의 개발과 출시를 지원했다.

대표적으로 10만 회 이상의 다운로드를 기록한 △마카앤로니(2021)는 KBS와 투니버스에서 방영된 만화로 CJ ENM의 투자로 국내 제작됐으며 큰 인기를 얻은 웹툰을 바탕으로 제작된 △판타지 여동생(2020) △유미의세포들(2020) △연애혁명(2020) 등도 10만 이상 다운로드 성과를 기록했다.

사업 내용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경기콘텐츠진흥원 누리집(gcon.or.kr)에서 확인할 수 있고 세부적인 사업 내용이나 각종 문의 사항은 전화 또는 연락하면 된다.

한편, 국내 게임 수출 규모는 86억7000만 달러(2021년 기준)로 콘텐츠 수출액의 약 70%를 차지하고 있다.

이는 한국의 주요 수출 품목인 이차전지(86억7000만 달러)와 유사한 수치다.

도는 특히 국내 게임산업 매출액의 47%(9조 8천억원)를 차지하는 게임산업의 중심지로 종사자 수(2만 9천 명, 전국의 35.6%), 사업체 수(2764개, 전국의 25%) 모두 전국 1위를 기록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