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전북도지사, 민선8기 1주년 맞아 직원들과 소통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한호 전북취재본부 취재국장
입력 2023-06-22 20: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이차전지 특화단지 유치, 특별자치도 특별법 전부 개정에 총력 당부

  • 우동기 국가균형발전위원장 특강도 진행

[사진=전라북도]

김관영 전북도지사가 이차전지를 중심으로 미래 첨단산업을 육성할 수 있도록 특화단지 유치에 힘을 모으고, 전북특별자치도 특별법 전부개정 추진에 힘써 줄 것을 주문했다. 

전북도는 22일 ‘6월 소통의 날’을 맞아 김관영 도지사가 900여명의  도청, 대학 및 공공기관 임직원들과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갖고 명사 초청 특강 및 혁신도정상 시상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7월 1일이면 이제 새로운 도정이 출범한 지 1년이 된다. 다시 한 번 지난 1년을 반성하고 성찰하면서 작은 것을 더 확장시키고, 또 부족한 점들을 채워나가야 되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며 “도전을 소신있게 또 열심히 할 수 있었던 것은 우리 도청에 계신 직원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덕분이었다고 생각한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김 지사는 이어 “이차전지 특화단지 유치와 관련, 불가능하게 보였던 사업이 이제 가시권으로 들어오고 가능성이 조금씩 높아져가고 있다”며 “특화단지 지정이 최종적으로 7월 20일 경에 발표될 예정인데, 전북 산업구조를 근본적으로 바꿀 수 있는 대단히 중요한 모멘텀이라고 생각하고 특화단지 유치에 끝까지 마음을 잘 모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또한, 김 지사는 “특별자치도 출범을 위한 특례 법안 개정 작업이 올 해안에 국회에서 이루어져야 되기 때문에 이 점에 관해서도 우리 모두가 힘을 모아야 한다”며 “전라북도에 가장 도움이 되는 특례 규정을 발굴해 먼저 시범적으로 실시하는 그 시험의 장으로서 기능할 수 있도록 모두가 책임감을 가지고 임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진 명사 초청 특강에서는 우동기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이 ‘윤석열 정부의 지방시대, 그 비전과 전략’을 주제로 열띤 강의를 진행했다.

우 위원장은 “윤석열 정부는 오는 7월9일 시행 예정인 ‘지방자치분권 및 지역균형발전에 관한 특별법’과 동법 시행령을 근거로 출범하는 ‘지방시대위원회’에서 자치분권과 재정력 강화, 기회발전특구의 추진, 공공기관 2차 이전 등 국정 현안과제를 적극 추진해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지방분권 및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전라북도]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도정 현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우수한 성과를 거둔 부서에게 2분기 ‘혁신도정상’ 부서에게 시상이 이뤄졌다.

최우수상에 자치행정과, 기업유치추진단 등 2개 부서, 우수상은 교육협력추진단, 청년정책과, 주택건축과, 미래산업과, 안전정책과, 전북콘텐츠융합진흥원 등 6개 부서가 각각 선정됐다. 

도는 앞으로도 매월 개최하는 소통의 날 행사를 통해 전직원이 도정현안을 공유하고, 분야별 전문가 특강을 통해 미래 변화에 대응 가능한 역량을 함양하는데 중점을 두고 추진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