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수협조합장 "수산물 안전 수협이 책임…안심하고 소비해달라"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기락 기자
입력 2023-06-22 17:1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수협중앙회가 6월 22일 오후 충남 천안시 수협중앙회 연수원에서 '우리 수산물 안전 캠페인'을 연 가운데 이날 참석한 전국 수협 조합장들이 우리 수산물 시식회를 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를 앞두고 수산물 안전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전국 수협 조합장들이 수산물 소비 안전·소비 캠페인에 나섰다. 

수협중앙회는 22일 충남 천안 수협연수원에서 전국 91곳의 수협 조합장들과 '우리 수산물 안전 캠페인' 선포식을 갖고 수산물 안전을 약속하는 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날 선포식에는 송상근 해양수산부 차관을 비롯해 노동진 수협중앙회장이 참석했다. 

수협 조합장은 선언문에서 “일본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가 임박함에 따라 근거 없는 허위·과장 정보로 국민의 불안만 가중되고 있다”며 “정부의 방사능 감시체계 강화로 우리 수산물은 과거 어느 때보다 안전하게 관리되고 있다는 사실에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조합장들은 수산물 소비 촉진에 중점을 둬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으고 우리 수산물의 우수한 맛과 영양을 알리는 시식행사를 추진하기로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 전과18범을 지향하는 사이코패스 이재명입니다.
    대형참사 선동질은 우리 더불어민주당이 단연 세계 최고라고 자부합니다.
    솔직히 세월호참사 당시에는 재미가 아주 솔솔했습니다.
    그러나 후쿠시마 오염수의 선동 실적은 너무나도 참담합니다.
    목이 터져라 외쳐댔지만 예상과 달리 국민들은 전혀 동요하지않았습니다.
    이제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가 목전에 도달했습니다만,
    안타깝게도 예전과 달리 국민들은 차분하기만합니다.
    우리 전라도만이라도 끝까지 똘똘 뭉친 화이팅을 당부드립니다!!!
    대박났던 광우병의 추억이 너무나도 간절합니다

    공감/비공감
    공감:1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