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초교서 총기 난사로 6명 사망...범인은 '학교 선배' 20대女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3-03-28 16:1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AFP]

미국의 한 초등학교에서 총기 난사가 발생했다.

27일(현지시간)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3분쯤 미국 테네시주의 한 시립 초등학교에서 총격이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았다.

경찰은 14분 만에 출동했고, 소총 2정과 권총을 소지하고 있던 총격범은 경찰과 대치하던 중 총에 맞아 사망했다.

총을 맞은 희생자들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망자는 학생 3명과 어른 3명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총격범에 대해 이 학교 출신 28세 여성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신원은 공개되지 않았다.

총기 난사 사건에 대해 존 쿠퍼 내슈빌 시장은 트위터에 “오늘 아침 내슈빌은 공포에 빠졌다. 도시 전체가 희생자 가족과 함께한다”며 애도를 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