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준 의원, '지역 디지털 혁신을 위한 플랫폼 기업 협력 방안 모색 세미나'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경산)김규남 기자
입력 2023-03-28 15:0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홍 의원, "대구와 국내 플랫폼 기업 간 생태계 조성 위한 맞춤형 정책 지원 방안 마련"

홍석준 국회의원(국민의힘. 대구달서갑) 사진=[홍석준 국회의원실]

국민의 힘 홍석준 국회의원(대구 달서갑)은 28일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지역 디지털 혁신을 위한 플랫폼 기업 협력 방안 모색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홍석준 의원이 주최하고, 대구광역시,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DIP), SW 융합클러스터 대구센터, 영남일보, TBC가 함께 주관한 이번 세미나는 대구를 중심으로 지역 디지털산업의 현안을 공유하고, 카카오, 더존비즈온, 네이버 등 국내 유수 플랫폼 기업들의 지역 디지털산업 지원 및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디지털 혁신 산업 기반 마련을 위해 수성 알파시티 일대를 국내 최대 규모의 거점으로 조성 중인 대구의 경우 향후 역외 대기업 플랫폼 기업과의 협력이 매우 중요한 과제로 남겨져 있는 만큼 플랫폼 기업의 협력 방안은 물론 이번 세미나에서 도출될 각계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과 지원 정책에 주목해왔다.
 

먼저 발제를 맡은 더존비즈온 송호철 대표는 '플랫폼 기업의 지역혁신 지원방안'을 주제로 행정, 의료 등 분야별 데이터 센터 사례를 제시하며 데이터 생태계 구축의 중요성과 데이터 기반의 지역 산업 생태계를 이끌어갈 콘텐츠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지역과 플랫폼 기업의 협력방안 제언'을 주제로 발표에 나선 카카오엔터프라이즈 고재희 상무는 지방 소멸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지자체와 민간기업 간 상호 이익 기반의 설계로 지속가능한 협력 모델 구축을 제안했다.
 

정순기 경북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된 종합 토론에서는 정두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프트웨어산업과장, 정장훈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본부장, 정수진 정보통산산업진흥원 단장, 김규태 국가과학기술자문회 전문위원, 김준범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 이사, 박윤하 대경 ICT 협회 회장이 참석해 플랫폼 기업의 지역 디지털 생태계 조성을 위한 정부, 연구기관, 기업, 그리고 산업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홍석준 의원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대구를 비롯한 지역 디지털산업 혁신을 위한 플랫폼 기업들의 역할과 향후 지원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방향성을 도출할 수 있었다"며 , “특히 대구의 경우 수성 알파시티 일대를 국내 최대 규모의 디지털산업 거점으로 조성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대구와 역외 플랫폼 기업 간 생태계 구축 및 지원, 상생 방안을 마련하는 데 국회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향후 지원 계획을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