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베트남 R&D법인 세워 '車 인포테인먼트' 시장 공략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수지 기자
입력 2023-03-09 10:00
도구모음
  • 베트남 하노이서 개소식…개발 인력, 1000명으로 확대

LG전자가 베트남 현지에서 공식 법인을 설립하며 전장 사업에 드라이브를 건다.
 
LG전자는 지난 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베트남 R&D법인 개소식을 열었다고 9일 밝혔다. 베트남에 운영하던 R&D센터를 공식 법인으로 승격시킨 것이다. 해당 법인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소프트웨어 개발과 검증을 담당한다.
 
이날 행사에는 응우엔 레 헝 베트남 과학기술부 첨단기술국 부국장, 오영주 주베트남 대한민국 대사관 대사, 이상용 LG전자 VS연구소장(전무) 등이 참석했다.
 
인포테인먼트는 인포메이션(Information)과 엔터테인먼트(Entertainment)의 합성어로 미래 모빌리티 분야의 핵심 기술로 평가받고 있다. 주행 관련 다양한 정보와 엔터테인먼트 기능을 동시에 제공하는 시스템으로 텔레매틱스, 오디오·비디오·내비게이션(AVN)이 주요 제품이다.
 
이번 R&D법인 설립을 통해 전문 인력 확보 및 운영을 더욱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현재 750여 명인 베트남 R&D법인의 전장부품 관련 개발 인력을 내년까지 1000명 수준으로 30% 이상 늘린다.
 
LG전자는 2016년 베트남 생산법인 아래 하노이 전장 R&D센터를 설립한 후 2020년 다낭에 R&D센터 분소를 추가하는 등 베트남 현지에서 전장사업 연구개발을 강화해왔다.
 
또 인력 육성과 확보를 위해 2021년부터 다낭 및 인근 지역 소재 대학교와 우수 인재에게 장학금을 제공하고 입사를 보장하는 등 산학 연계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올해 하노이 소재 대학교로 확대한다.
 
이상용 전무는 “차세대 전장부품을 개발하고 검증하는 R&D 인프라와 역량을 한층 끌어올려 글로벌 완성차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는 전장 솔루션을 지속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왼쪽 두 번째부터)정승민 LG전자 베트남 R&D법인장(책임), 오영주 주베트남 대한민국 대사관 대사, 이상용 LG전자 VS연구소장(전무) 등 주요 인사가 참여한 가운데 베트남 R&D법인 개소식을 진행했다. [사진=LG전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