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은행, 주택·신용대출 금리 낮춘다···최대 0.85%p ↓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성준 기자
입력 2023-03-08 10:0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 BNK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은 8일 지역 내 취약계층 및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위한 '따뜻한 금융지원'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금융소비자에 대한 실질적 지원을 위해 이달 판매 중인 주택·전세·신용대출 전 상품의 신규 대출금리를 인하한다. 먼저 서민금융상품인 '새희망홀씨' 대출금리는 최대 1.0%p 인하하고 △주택담보대출 최대 0.80%p △전세자금대출 최대 0.85%p △신용대출 최대 0.60%p를 인하하기로 했다.

오는 4월 중에는 기존 대출 차주에 대해서도 금리 인하를 실시한다. 저신용(신용평점 하위 10%이하) 차주가 보유 중인 전세자금대출·신용대출 금리를 최대 0.50%p 일괄 인하할 예정이다. 제2금융권 고금리 대출을 이용 중인 취약계층의 금융비용 절감을 위해 'BNK 따뜻한 상생 대환대출' 신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코로나19 피해 지역 소상공인의 연착륙과 유동성 애로 해소를 위한 지원도 이어간다. 이차보전이 종료되는 '코로나19 피해 영세소상공인 협약대출' 기한연장 시 기존 변동금리(6.30%)에서 고정금리(4.90%)로 변경해 실질 이자부담을 낮춰준다는 계획이다. 부산신용보증재단 70억원 특별 출연을 통해 올해 총 2577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대상 보증서 대출도 확대 시행 할 예정이다.

안감찬 부산은행장은 "고금리, 고물가 등 어려운 경제 환경 속 지역 내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에 실질적 도움을 주기 위해 '따뜻한 금융지원'을 시행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고객과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방법을 발굴하고 지원해 지역은행으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